더우니까!! 힘드니까!! 원스톱 차량 서비스 – 비트링크

 

차량 관련 전문 IOT & 인공지능 서비스를 제공하는 비트링크.
설립 5개월 만에 기업 가치 22억 원!? 월평균 250% 성장!?
화려한 수식어도 좋습니다만, 무엇보다 사람이 먼저 아니겠습니까.

비트링크에 일하는 사람들이 궁금해서 검색 좀 해봤죠.
그런데, 그 어떤 인터뷰도 찾아볼 수 없었습니다.

설마… 오늘의 인터뷰가 처음인 걸까!? 싶었는데..
처음이랍니다. 아.. 어깨를 짓누르는 부담감을 느끼지만,
생애 첫 인터뷰를 로켓펀치와 함께한 비트링크 여러분…사…사랑…합니다.

안녕들하세요~
안녕하십니까아아!!!

오늘 인터뷰할 분은 비트링크의 삼총사 되겠습니다.
박범상님. 동관도님. 탁용한님.

이름  : 박범상 (1986년)
직책  : 대표이사
하는 일 : 총괄 경영 및 운영
근무 횟수 : 비트링크(7개월)
최근 읽은 책 : 오가닉 비즈니스
내 인생의 히로인 : 조카

이름  : 동관도(1989년)
소속  : 미래사업본부
직책  : 팀장(차장)
하는 일 : 총괄 전략 책임자
근무 횟수 : 비트 링크(7개월)
최근 읽은 책 :  소크라테스의 변명
내 인생의 히로인 : 현재 여자친구

이름  : 탁용한 (1986년)
소속  : 운영팀
직책  : 매니저(과장)
하는 일 : 총괄 운영 책임자
근무 횟수 : 비트링크(7개월)
내 인생의 히로인 : 여행

대개 자기소개로 인터뷰를 시작한다!!!
범상 / 4차 산업혁명의 자동차 분야를 이끌어갈 비트링크의 박범상 대표라고 한다.  반갑다! 창업을 준비 시작한 지 6년 차 됐다. 말 안 해도 다들 짐작하겠지만, 많은 실패 속에서 한 줄기 희망을 발견하고 작년 11월 23일 비트링크를 설립하게 됐다.

관도 / 전략 및 기획을 총괄 책임하고 있는 영업팀 팀장 동관도 되겠다. 작년 2월 대표님을 만났는데 대표님이 너무 멋진 거라. 성품과 역량에 반했다고 할까!?? 그때부터 지금까지 함께하고 있다.

용한 / 비트링크 운영을 총괄 담당하고 있는 탁용한 과장이다. 대표님과는 몇 년 전에 서핑 사업을 통해 인연을 맺었다. 비트링크를 시작하면서 연락을 주셨다. 그리고  보시다시피!!!

비트링크 소개는 누가 하나!?
범상  /  꼭 대표여서 하겠다는 건 아니지만… 내가 하겠다. 비트링크는 IOT 기반의 디바이스를 차량에 부착해서 차량 정보를 Mobile과  Web으로 솔루션을 내주는  ‘차량 위치 및 상태 관제 서비스 CHAVY’ B2B 서비스를 하고 있다.

뭐..현재 보편화 된 스타트업 아닌가.
범상 /  시대 흐름과 정신을 반영한 차량 전문 서비스를 하고 있다는 명확한 차별성이 있다. 말이 너무 뜬구름 잡기 같나!?

뜬구름 잡기 같다.
범상 / 허허허.  조금 더 자세히 설명하자면, 지금 현재 시장에서 자동차 관련된 서비스를 업으로 삼는 기업들이 많은 건 사실이다. 춘추전국시대를 방불케 할 정도지. 중요한 건, 이러한 치열한 경쟁 속에서 누구 하나의 절대 강자는 아직 나타나지 않았다. 우리는 고객이 정비, 소모품, 보험, 사고, 주유 등 모든 것을 서비스적으로 엮어 비용을 최소화시키고 이익을 극대화해준다.  우리의 인프라, 서비스, 가격정책, 신뢰를 통해 우리는 분명 춘추전국시대의 진나라가 될 거다!!!

여태껏 많은 대표님들을 만나 봤지만, 이렇게 강렬한 눈빛의 대표님은 처음이다. 안 그래도 더운데 뜨겁다!!!
범상 / 허허허. 아직은 대외비 프로젝트가 많다 보니  많은 내용을 전달할 수 없는 것이 너무 아쉽다. 자세한 향후 계획에 대한 설명은 어렵지만, 5개월 만에 기업가치 22억, 월 250% 성장이 우리를 대변해주고 있다고 생각한다. 기대 많이 해 달라.  그 이상을 보여드리겠다.

설립 5개월 만에 기업 가치 22억 원!? 설명 좀 해 달라.
범상 / 사실 가치라는 것은 허망할 따름이다. 사업은 언제 어떻게 될지 아무도 모르는 정말 재미있는 특성을 가지고 있거든. 그 속에서 가치를 논하는 건 솔직히 의미가 없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성장에 대한 관점에서 가치는 매우 중요한 지표라고 생각한다. 이 기업이 얼마나 잘하냐, 얼마나 빠르냐, 좋은 팀인가를 직접적으로 나타내주는 지표니까.

수많은 실패를 겪었다고… 들었다.
범상 / 아…다 이야기하려면!? 밤을 새워도 모자란다. 비트링크를 시작하기 전에는 렌터카 중개 서비스의 공동대표로 있었다. 내 업무 스타일이 앉아 있기보다는 필드에서 뛰는 걸 좋아하다 보니 자연스럽게 렌터카 대표님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차와 관련되어 무엇이 정말 필요한지, 지금 시장이 얼마나 불합리화 한 지 알게 됐다. 그 속에서 ‘차량 위치 및 상태 관제 서비스’ CHAVY 를 만들었다. 그리고 비트링크가 시작된 거지.

그동안 터득한게 있다면?
범상 / 간단하다. 사업의 원리는 ‘필요한 것’ 혹은 ‘해결해야 할 것’을 주면 된다.

개인적으로 존경하는 기업가가 있는데, 그분이 지금 대표님이 하신 말을 똑같이 하더라. 갑자기 박대표님이 너무 멋있어 보인다???
범상 /허허 허허… 허허… 그. 런. 가. 요.

성장의 원동력은?
범상 / 미친 실행력!??? 우리는 온라인이 아닌 오프라인에서만 영업일 기준 10일 만에 IOT 디바이스  3,000대 선주문을 완판했다. 총 100개가 넘는 업체에게 10일이라니.. 이런 미친 실행력을 좋아하지 않을 사람은 없겠지.

그럼 이제 관도님, 용한님도 이야기 좀 하자.  연애 스토리만큼이나 재밌는 게 대표님과의 스토리더라.
관도 / 나도 원래 창업을 하고 있었다. 나름대로의 실패를 한참 겪고 있었던 때였지. 우연찮은 기회에 대표님을 알게 되었고, 대표님께서 계시던 예전 회사(렌터카 중개 서비스)에 사무 공간도 내주셨다. 그러던 중 대표님 예전 회사에서 운영팀장 일을 봐주게 되었고, 그때부터 같이 일을 시작했다.

일해보니 어떻던가.
관도 / 나도 창업을 3~4년 해오면서 정말 수많은 사람을 만나봤다. 그런데 정말 우리 대표님같은 분은 단언컨대 한 명도 없었다. 진정한 기업가다.  세상에 큰 변화를 가져올 것이라고 확신한다.

여기..혹시…도를 아십니까!?? 는 아니겠지.  용한님 이야기도 들어보자.
용한 / 대표님과의 인연은 오래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서핑 사업을 같이 했다.

대표님은 렌터카 사업을 하셨다더니…서핑 사업도 하신 건가.
용한 / 나도 대표님도 서핑을 무척이나 좋아하거든. 같은 취미와 목표를 두고 몇 년을 지내다 보니 자연스레 친해지게 됐다. 대표님이 렌터카 중개 서비스를 운영하시면서 잠시 떨어지게 되었는데, 비트링크를 시작하면서 날 불러 주셨지. 사실 사업 아이템이 아닌 대표님만 보고 들어왔다. 대표님은 무조건 성공하실 분이다.

이리도 눈 하나 깜짝 안 하고 말씀들 하시는 거 보니 진짜인 것 같다.
관도 /  대표님 자랑이 좀 과했나!? 대표님을 한 마디로 설명하자면,  워크 홀릭!? 너무 일만 하시고, 일적인 자리만 가지시니.. 솔직히 개인적으론 이제 연애를 하셔야 할 텐데.. 그런 생각이 든다.

관도님은 여친님과 햄 볶고 계신 것 같던데…말만 하지 말고, 소개를 해드려라.
관도 /  아…대표님은 워커홀릭이지만, 우리한테 일을 강요하진 않는다. 일하는 사람 스스로가 우러나서 일을 하게끔 만드는 분이다. 그래서 나도 대표님 스스로가 우러나서 연애를 하도록!!! 햄을 열심히 볶고 있는데…아직 부족한가 보다. 더 열심히 햄 볶도록 하겠다.

용한님도 대표님을 한 마디로 표현한다면?
승리자!? 오랜 시간 옆에서 지켜봐 왔지만, 다짐한 것은 무조건 해낸다. 세상 혼자 살아가는 사람인 거 같다.

두 분에 따르면, 대표님이 회사에서 제일 열정적으로 일하는 것 같다!?
범상 / 처음에는 모든 스타트업이 그렇듯 자기가 하는 일이 정해져 있지 않아서 이것 저것 다 했다. 지금은 외부로부터 일거리를 만들어 오는 거? 투자유치, 인프라 구축에 집중하고 있다.

팀 분위기는 어떤가.
범상 / 항상 잘해준다고 생각하지만 대표의 생각과 행동이 늘 같을 순 없겠지? 팀 분위기는 나보다 옆에 두 분께 여쭤보시는 게…

대표님 앞에서 여쭤보기 좀 그렇지만….두 분, 팀 분위기 어떤가?
용한 / 좋다!!??

관도 / 음…적당하다!??? 라고 표현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 모두가 너무 일적인 관계는 아니면서 그렇다고 개인적인 관계도 아니거든. 개인적으로 공동을 목표를 이루기 위해선 공과 사가 분리되어야 된다고 생각한다. 그 점에 있어선 우리 팀 분위기는 적당하다!???

대표님. 두 분의 대답. 만족하십니까?
범상 /  허허허. 뭐.. 나쁘지 않네요.

현재, 진행 중인 프로젝트는?
범상 /  지금까지의 서비스는 B2B 중점에서 렌터카, 법인 차, 화물차 등에 적합한 서비스였다면,  지금 은 B2C 중점의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정말 많은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9월 서비스 출시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 아 물론 고객에게는 무료 서비스로 제공되고, 리워드 시스템을 적용한다.

뭐..또..회사에 대해서!! 자랑할 거 있으면 맘껏 하시라~
범상 / 가장 큰  자랑은 너무나도 좋은 사람들과 가치 있는 일을 한다는 것. 예전에도, 지금도 그렇지만 지금 이 순간이 나한테 있어서 가장 인복이 좋은 시기인 것 같다. 모두가 일인 기백을 해주니까. 최근에는 KB스타터스도 최종 합격해서 KB금융그룹과 같이 협업도 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도 더 많은 기회들을 지금 회사에 머물고 계시는 분들과 함께 준비하고 완성시키고 싶다.

관도 / 빈말이 아니고, 정말로!! 진심으로!! 말하는 건데, 회사의 가장 큰 자랑은 대표님이다. 대표님은 흔히 말하는 정말 ‘난’ 사람이다. 업계에선 대표병이라는 말이 있지 않나. 몇 가지 성과를 바탕으로 자아도취에 빠져 이런저런 못난 모습을 보여주는 분들이 있지 않나. 우리 대표님은 이러한 분들과 확연히 다르다. 항상 무언가를 창출하고 만들어 가는 대표님이 회사의 큰 자랑이다.

[개발] IoT 시스템 개발/펌웨서 경력, 신입 채용합니다 

모바일 챗봇 솔루션 및 프론트엔드 경력, 신입 채용

서버 개발 및 구축, 유지보수 신입 및 경력직 채용

채용이 한창이던데, 채용 조건은?
범상 / 열정. 그거 하나면 된다. 너무 뻔한 대답인가? 제대로 말한다면 ‘빠르게 결과를 만들어 낼 수 있는 사람’이라고 하겠다. 그런 사람치고 열정이 없는 사람이 없거든. 그러기에 열정이 가장 중요하다. 웃자고 하는 소리지만 열정 페이는 아니고~ 페이는 정당하게 드립니다!!!:)

어떤 사람이 왔음 좋겠나.
관도 / 솔직히 말씀드리면, 열정도 열정인데.. 하나를 말하면 열 개를 알아듣는 사람!??? 능력 좋고 사람 좋고, 그런 사람이 들어왔으면 좋겠다.

용한 / 사람이 먼저 아닌가? 좋은 사람이 좋은 결과를 만들어 낸다. 좋은 사람이 들어왔으면 좋겠다.

복지랄까? 비트링크로 오면 이것만은 보장한다!?
범상 / 성과에 대한 보상. 그것만은 반드시 보장한다. 비트링크를 업계 최고 대우를 해주는 회사로 만드는 것이 목표 중 하나 거든.

관도 / 연차. 휴가는 확실히 보장한다. 입사 하자마자 1년 연차 15일 드리고,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다.

용한 / 우리 사무실이 패스트 파이브에 있다 보니, 커피, 맥주, 시리얼, 우유는 무제한 제공한다.

비트링크의 최종 꿈은 뭔가.
범상 / 차를 가신 분이라면 모두가 우리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 나아가서 세계적인 차량 관련 서비스 업체가 되고 싶다. 자동차 서비스를 통한 혁신!? 자동차란 단어에 빠질 수 없는 수식어가  되는 게 목표다.

세분의 개인적인 꿈이라면.
범상 / 마을을 만들고 싶다.  내가 사랑하는 가족. 친구. 동료. 그분들의 지인 등 모두가 행복하게 어울려 살수 있는, 돈 걱정 없이 살수 있는 마을을 만들고 싶다.

관도 / 나는 철학을 좋아한다.  욕심이 있다면 정말 2,000년 뒤에도 잊히지 않는 사람이 되고 싶다. 돈이 많다? 이런 걸로는 안되겠지. 2,000년 전 제일 부자가 누구인 줄 아나?  라는 질문을 들으면 답변할 수 있는 사람이 몇 명이나 있을까.  하지만 약 2,000년 전 유명한 철학자를 아느냐 했을 때, 소크라테스, 플라톤, 공자, 맹자 등의 인물을 말하지 않나. 나는 그런 인물이 되고 싶다. 2,000년이 지나서도 잊힐 수 없는 사람!!!

용한 / 취미가 서핑이다. 서핑을 통해서 대표님을 알게 되기도 했고. 대표님과 비슷하게 서핑 타기 좋은 바다가 있는 섬, 마을을 사서 즐기면서 행복하고 싶다.

이타적인 사람이 큰 일을 한다더라. 마을을 만들면 놀러 겠다.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맘껏 하시라.

관도 / 벌써 끝인가. 아쉽다.

떠날 때를 알고 떠나는이가 아름답다고 하지 않나. 지금은 떠날때다. 너무 덥다 🙂      범상 / 뜻깊은 시간을 주신 로켓펀치에 감사드리고, 이 글을 읽고 계셔 주시는 모든 분께 축복이 깃들길 바란다.  우리 비트링크도 더 열심히 해서 여러분들과 함께 성장하고 성공하고 싶다.  비트 링크는 모두에게 열려 있으니, 협업, 공동사업, 입사 등 제안하고 싶은 분들이 계시면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관도 / 마지막이란 말은 하지 말아 달라. 앞으로 로켓펀치를 통한 인터뷰를 자주 하고 싶다.ㅎㅎ 이 인터뷰의 마지막을 짓자면 우리 B2C 서비스 나오면 꼭 이용해주세요^^

용한 / 이런 인터뷰를 처음 해보는데 행여나 잘못한 것은 없는지 걱정이 된다. 그래도 이런 시간을 가질 수 있어 너무 좋았다. 오늘도 내일도 모두들 행복하길 바라요~

유난히 유쾌했던 오늘의 인터뷰 🙂

박범상님. 동관도님. 탁용한님께 감사드리며
이 글을 읽으시는 여러분도~ 시원한 여름 보내시길.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