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 물류 가이드] HS CODE 정확히 알기!

 

안녕하세요.

No.1 수출입 물류 플랫폼

트레드링스 입니다.

여러분은 HS CODE에 대해 알고 계신가요?

무역 업무를 진행하는 분들이라면 익숙한 단어일 텐데요,

이 HS CODE가 무엇이며, 실제 무역에서 어떤 역할을 하는지,

그리고 HS CODE 를 조회하려 하면 수십 가지의 비슷한 코드들이 나오는 것인지

정확하고 자세히 설명해드리려고 합니다.

HS CODE 란

대외무역거래에서 거래 상품의 종류를 숫자 코드로 분류해 놓은 것을 말합니다.

총 6자리로 구성되어있는데요,

우리나라는 물건의 세부 분류를 위해 4자리를 추가해 사용하고 있죠.

(이를 HSK코드 라고 부른답니다.)

 

예를 들어볼까요?

많은 분들이 자주 입는 청바지를 트레드링스 사이트에서 검색해Read More >>

[수출입 물류 가이드] 2019 항만시설보안료 발표

녕하세요. No.1 수출입 물류 플랫폼 트레드링스 입니다. 

2019년 항만시설보안료 요율이 공지되었습니다. 항만시설보안료는 항만을 소유․관리하는 국가, 지자체, 항만공사 또는 부두운영사가 ‘항만보안법’에 따라 경비·검색인력 및 보안·시설장비의 확보 등에 소요되는 비용충당을 위해 항만시설을 이용하는 자로부터 징수하는 비용을 말합니다.

해양수산부는 최근 항만 보안․시설장비 고도화와 보안기준 강화로 발생하는 비용 증가에 대응하고 항만시설보안료 제도정착을 추진하기 위해 각 항만공사에 통합징수 방침을 내렸었죠.

​올해  1분기 항만시설보안료는 다음과 같습니다.

​시행일자 : 2019년 1월 1일 00시

적용 대상 : 국내 입출항선박 및 화물

항만Read More >>

[수출입 물류 가이드] 2019년부터 동남아, 홍콩, 남중국 구간 Floating FAF운임 및 항만시설보안료 추가 부과 안내

안녕하세요

No. 1 수출입 물류 플랫폼, 트레드링스입니다. 2019. 1. 1일 부터 수출, 수입 비용이 올라갈 것으로 보입니다. 국내 선사들이 동남아/홍콩/남중국 구간 수출, 수입 업무 진행 시

Floating FAF(FUEL ADJUSTMENT FACTOR)항목이 추가되어 부가한다고 밝혔기 때문입니다. 적용되는 요율은 각 분기별 직전 3개월 유가 평균 기준을 통해 산정하게 됙고,

2019년 1분기는 2018년 9, 10, 11월 평균 기준을 산정하여 12월 공지한다고 합니다. 유가별 적용 요율은 아래와 같습니다.

 

국내 선사들은 이와 함께 2019. 1. 1일부터 항만시설보안료(TSF: Terminal Security Fee)도 부과한다고 … Read More >>

[수출입 물류 가이드] 박스 1개도 수출, 수입이 가능할까?

안녕하세요. No. 1 수출입 물류 플랫폼, 트레드링스입니다.

전 세계 어디서든 몇 번의 클릭만으로 책 한 권도 택배로 주고받는 시대. 그럼 조그만 박스1개도 수출, 수입이 가능할까요?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수출, 수입 업무가 가능합니다. 수출, 수입에 대한 요건이 갖춰진다면 박스의 수량은 전혀 상관이 없다는 말이죠. * 수출, 수입에 대한 요건이란 KC 인증, 식품검역 등 제품별로 수출, 수입 시 꼭 거쳐야 하는 조건을 말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다음에 따로 설명해드릴게요.

자, 그럼 박스 1개 수출, 수입 시 금액은 어떻게 될까요?

 

일반적으로 수출 수입을 진행하게 될 경우에는 Minimum Rate 혹은 Minimum charge 라고 하는 최저운임이 적용… Read More >>

[수출입 물류 가이드] 식품, 식품 용기 수입할 때 정밀검사 꼭 받으세요!

안녕하세요

No.1 수출입 물류 플랫폼, 트레드링스 입니다.

 

호텔에 가면 국내에서 쉽게 볼 수 없는 화려한 칵테일잔들이 눈길을 사로잡는데요,

이 칵테일잔을 국내에 가지고 오려면 식약처에 신고를 하고,

정밀검사를 받아야 한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지난 7월 문을 연 이 호텔은

꼭대기 층에 있는 칵테일잔이 큰 관심을 모았었는데요,

해당 호텔에서만 볼 수 있는 두 손을 모은 모양의 금속잔, 그리고 플라스틱 재질의 백함 잔은

스페인에서 수제 제작한 잔으로,

해당 호텔은 이 부분을 강조하며 사람들에게 홍보하기도 했었죠.

 

그런데 알고 보니 이 잔들이 정식 통관을 거치지 않았고,

식약처의 안전 검사도 무시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모든 수입 물품들은 정식 통관을 거쳐야 하…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