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다 쉬워질 로봇 구매, 캐파와 만들어갈 거예요

[CAPA 고객경험 인터뷰] 씨디알시스템

 

전 세계 로봇시장은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BCG(Boston Consulting Group)는 전 세계 로봇시장이 2020년 250억달러(약 30조원)에서 올해 400억달러(약 49조원)로 성장할 것으로 예측했습니다. 2030년에는 무려 1600억달러(약 197조원)까지 성장할 것이란 전망이 나옵니다.

 

캐파 뉴스레터 구독하기

 

상황이 이렇다 보니 캐파를 이용하는 고객사들 중에는 로봇을 만드는 스타트업들이 정말 많습니다. 최근 40억 원 규모의 시드투자를 유치한 햄버거 조리로봇 스타트업 ‘에니아이’를 비롯해, 자율주행 충전로봇을 만드는 ‘에바’삼성바이오로직스가 선택한 실험실 로봇을 만드는 ‘에이블랩스’ 등이 대표적입니다.

이 중 주방에서 조리를 도와주는 햄버거 조리로봇이나 실험실 실습을 도와주는 로봇 등은 협동로봇으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협동로봇이란 산업용 로봇의 일부로, 인간과 함께 일하면서 인간의 일을 일정 부분 대신하거나 도와주는 안전한 로봇을 말합니다.

기존에 공장에서 사용되던 산업용 로봇은 규모가 크고 위험한 일을 하기 때문에 인간과 격리해 배치하는 것이 일반적이었는데, 협동로봇은 인간과 나란히 배치돼 함께 업무를 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인간의 일을 도와주려면 보통 관절이 6개 이상이어야 하기 때문에 다관절로봇이라고도 부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씨디알시스템(CDR SYSTEM)은 이와 같은 협동로봇 시장에서 기회를 찾아낸 스타트업입니다. 고객이 비즈니스에 맞는 협동로봇을 제작해, 실제 현장에서 협동로봇을 잘 사용할 수 있게 교육하는 등의 역할을 하는 회사입니다.

씨디알시스템의 안기탁 대표를 만나 요즘 뜨는 협동로봇 시장에 대한 전망과 로봇 제작이 주업무가 아닌데도 어떻게 캐파와 인연을 맺게 되었는지 등에 대해 들어봤습니다…(이하 생략)

 

캐파 콘텐츠 전문 보기

 

캐파 홈페이지 둘러보기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