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기업 정보, 새 채용 정보. 로켓펀치 딱 좋네요!

스타트업에 종사하시는 분들과, 스타트업에 투자하시는 분들, 열심히 커리어를 관리하고 자기계발 중이신 분들은 모두가 바쁩니다.

이 분들께 꼭 필요한 기능을 이제서야 내놓게 되었습니다.

로켓펀치를 애용하시는 많은 분들이 수개월 전부터 로켓펀치에 요청하셨습니다.

“그 다른 서비스들 보면… 내가 보고 싶은 정보들 조건 저장할 수 도 있고 정보들 메일로 보내주기도 하던데, 로켓펀치도 만들어 주세요.”

이제 관심있는 채용 정보는 밤 9시에! 기업 정보는 아침 9시에 이메일로 배달해 드릴게요!

Use Case 1) 전 iOS 개발자 입니다. 연봉을 높여서 이직하고 싶어요!

Step 1. https://www.rocketpunch.com/jobsRead More >>

‘사람 정보 중심 플랫폼 – New 로켓펀치’ 런칭 행사 뒷 이야기

안녕하세요, 로켓펀치 CSO 이상범입니다.

여러분께서 저희 로켓펀치에 많은 관심 가져주신 덕분에 New 로켓펀치 행사에 예상보다 더 많은 분들께서 참석해 주셨습니다. 참석해 주신 분들과 관심 가져주신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를 전합니다.

3년 전 ‘스타트업들의 정보를 쉽게 찾아볼 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라는 간단한 질문에서 시작했던 로켓펀치는 월 10만명 이상이 방문하는 큰 커뮤니티로 성장했습니다. 저희들은 이 일을 더 잘하기 위해 작년 하반기부터 사람 중심의 정보 플랫폼으로서의 도약을 준비했고, 이제 본격적인 첫걸음을 떼었습니다.

로켓펀치의 목표는 인재와 기업을 잘 연결하여 스타트업 산업 전체의 성장을 돕고, 나아가 국가 경제 전체의 발전에 이바지 하는 것에 있습니다.

저희들은 이 목표의 달성을… Read More >>

[초대] 새 로켓펀치를 공개하는 자리에 초청합니다. (3/31, 스타트업얼라이언스)

안녕하세요! 로켓펀치 팀입니다.
로켓펀치는 2013년에 서비스를 시작했고 3년이 흐른 2016년, 많은 분들의 도움과 관심 덕에 기대 이상으로 성장할 수 있었습니다.
저희 팀은 이런 로켓펀치를 한 단계 더 도약시키기 위해 많은 고민을 했습니다.

“스타트업이 쉽게 훌륭한 인재를 찾을 수 있고,
능력있는 사람이 좋은 스타트업에서 일할 수 있게 하고 싶었습니다.”

그 고민의 결과로 만들어진 새로운 로켓펀치를 곧 여러분께 선보입니다

새로운 로켓펀치를 선 보이면서 오프라인 행사를 마련하였습니다.

– 날짜 : 3월 31일 (목) 오후 7시 ~ 9시
– 장소 : 선릉역  스타트업 얼라이언스

이 글을 보고 계신, 로켓펀치를 사랑해 주시는 분들을 꼭 초청하고 싶습니다.Read More >>

일 끝나면 남 같은 회사, 프라이스톤스

안녕하세요. 신림동 캐리입니다. 저번 주에 제가 프로그램스 인터뷰를 했었죠. 사실 그 날은 제 여름 휴가였습니다. 그런데 제가 기억 못 하고 프로그램스와 인터뷰를 잡은 거죠. 게다가 카메라를 회사에 놔두고 간 덕분에 회사에 들렀다가 신사역에 있는 프로그램스까지 갔었죠. 덕분에 하루가 날아갔어요.

그래서 이번 주는 대표님이 ‘디자이너 뽑게 우리 회사 소개나 한 번 해봐라.’ 하셔서 저희 프라이스톤스를 소개해볼까 해요. 날도 더운데 나가기 싫어서 한 번 날로 먹어보려는 속셈은 아니에요.

어차피 다들 로켓펀치가 뭐하는 건지 프라이스톤스가 뭐하는 회사인지 제가 왜 여기 들어와서 이러고 있는지 궁금하시잖아요. 안알랴줌이 아니고 아무튼 그래서 오늘은 프라이스톤스 조민희 대표, … Read More >>

고민은 깊게 실행은 빠르게 회식은 배부르게 일은 민감하게, 프로그램스

최근 몇 년 사이에 스타트업계는 ‘스타트업 춘추전국시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많은 업체가 서로 경쟁하며 커가고 있습니다. 그런 분위기 속에서 얼마 전에는 구글독스를 통해 ‘5년 내 IPO 가능성이 가장 높은 스타트업은?‘이라는 익명 설문조사가 등장해 화제가 되었는데요.

수십억대의 매출을 올리는 스타트업 가운데 유의미한 매출 없이도 기술력 하나로 가능성을 평가받은 회사가 있습니다. 바로 케이큐브벤처스의 1호 투지 기업으로 선정되면서 업계의 관심을 끈 ‘프로그램스‘입니다.

1001201_10151746766707884_377134134_n

신림동 캐리가 프로그램스를 방문한 날은 하필이면 이사 직후였습니다. 그래서 사무실이 평소보다 지저분한 점을 이해 바랍니다. … Read More >>